사진 설명=제1저자 민선홍 석박사통합과정생, 제1저자 전유상 박사, 교신저자 김영근 교수, 교신저자 강희민 교수(왼쪽부터)


고려대학교 공과대학(학장 김용찬) 신소재공학부 강희민 교수와 김영근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이 임플란트 소재 표면에서 줄기세포의 부착과 분화를 조절할 수 있는 생체 내 나노코딩 제어 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.


줄기세포는 주변 환경을 감지하며 그 환경에 맞는 조직 세포로의 분화가 가능한 특성이 있다. 그래서 뼈‧지방‧근육‧심근‧혈관‧연골 등 여러 기관 조직 세포로 분화를 유도할 수 있기에 재생 의학 및 공학 분야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.


하지만 체내에서 줄기세포의 부착에 대한 조절뿐만 아니라 분화에 대한 조절이 원활하지 않다는 문제점이 해결해야 할 과제였다.


이런 가운데 신소재공학부 공동연구팀이 나노틀과 펄스전기도금으로 제작된 철-금 다층 구조 나노선(나노바코드)을 활용해 임플란트 소재 표면 위에서 리간드의 주기성과 배열순서를 정밀하게 제어할 수 있는 나노 코딩을 통한 줄기세포의 부착 및 분화의 조절이 가능한 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게 돼 눈길을 끈다.


여기서 나노바코드는 그 마디의 주기성과 배열순서를 다르게 하여 다양한 표현형을 가지도록 유도됐고, 나노리간드 주기성이 낮고 배열순서가 끝단에 위치할수록 줄기세포의 부착율과 골세포로의 분화율이 성공적으로 향상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.


공동연구팀의 김영근 교수와 강희민 교수는 “나노바코드를 이용한 리간드 주기성과 배열순서의 정밀한 코딩 제어 시스템 개발로 임플란트 소재의 생체 내 줄기세포의 제어 가능성을 검증함으로써 향후 환자 맞춤형 재생치료 및 면역치료 분야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”라며 기대감을 내비쳤다.


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 이공분야 기초연구지원사업(신진연구자 및 중견연구자)의 지원으로 수행된 이번 연구는 세계적인 국제학술지 ‘Advanced Materials (Impact Factor: 27.398)’ 8월 21일자 논문으로 게재됐다.  / 공과대학신문